유방재건술은 유방절제를 하는 동시에 시행할 수도 있고, 추후에 시행할 수도 있습니다. 만일 유방암 병소가 한 곳에 국한되어 있고 전이될 가능성이 낮으며 방사선 치료 계획이 없다면 즉시재건술이 가능합니다.
재건술은 보형물이나 조직확장기 또는 자가조직을 이용하여 수술 받게 되는데 이는 반대편 유방의 크기와 모양측정, 앞 가슴에 남아있는 피부의 양, 대흉근과 전액외부 주름의 존재여부, 방사선 손상여부, 유방절제술로 인한 흉터의 상태, 흡연 혹은 비만 당뇨질환 등을 확인 한 후 결정할 수 있습니다.
즉시재건술
유방암수술과 재건술을 한 번에 시행할 수 있으므로 마취, 수술, 입원에 대한 시간 및 비용절감 될 수 있는 방법입니다. 또한 유방상실로 인한 정신적 충격을 예방하는 역할을 합니다.
다만 절제술과 재건술이 동시에 시행되면서 수술시간이 길어지고 암 수술 시 조직손상 및 출혈 등으로 인한 합병증이 발생할 수 있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 대상 : 환자가 젊은 경우 , 초기 유방암, 반대편 유방이 작고 처져있지 않은 경우
즉지연재건술시재건술
유방암의 병기가 진행된 경우에는 국소 재발이 높기에 이러한 즉시 재건술이 실패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또한 3기 정도로 진행된 유방암에서는 방사선 치료를 하는 경우가 있는데 이러한 방사선 치료를 받으면 삽입한 인공 유방의 손상이 와서 제거해야 될 경우가 있으며 자신의 조직을 이용한 재건술을 시행한 경우에도 조직 변성이 와서 실패할 위험성이 있습니다.

이렇게 방사선 치료가 예정되어 있거나 여러 가지 이유로 인해 관찰의 필요성이 있다면 수술 후 일정한 시간이 지나고 재건술 받는 지연재건술을 시행해야 합니다.